사건, 사고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에 추가   편집 2022.06.27 [16:04]
종합   폐쇄 회로   국가별 안전정보   경기 종합뉴스
HOME > 종합 > 종합
호미곶 등대 ‘올해의 세계 등대유산’으로 선정
제15차 국제항로표지협회(IALA) 항로표지공학회 정기회의에서 결정
박찬우 기자

해양수산부는 경상북도 포항시에 위치한 호미곶 등대국제항로표지협회(IALA)가 주관하는 2022올해의 세계등대유산으로 선정된다고 밝혔다.

국제항로표지협회(IALA)는 역사적인 가치가 있는 등대를 보존하고 등대를비롯한 항로표지의 중요성과 그 역할을 재조명하기 위해 2019년부터 매년 1개의 등대를 올해의 세계등대유산으로 선정하고 있다. 지난해까지 프랑코루두앙 등대(2019)’, 브라질 산토 안토니오 다 바라 등대(2020)’ 그리고, 호주 케이프 바이런 등대(2021)’올해의 세계등대유산으로 선정되었다.

해양수산부는 지난 2월 경상북도 포항시에 위치한 호미곶 등대2022올해의 세계등대유산후보지로 국제항로표지협회(IALA) 항로표지공학회추천하였다. 우리나라를 비롯한 90개 회원국으로부터 신청을 받은 국제항로표지협회(IALA) 항로표지공학회는 등대의 역사성, 건축적 특성, 보존 상태, 접근성 등을 평가하여 우리 호미곶 등대를 포함해 최종 후보 3곳을 선정하였고, 228()부터 317()까지 열린 제15차 정기회의에서 호미곶 등대2022올해의 세계등대유산으로 사실상 확정하였다.

1908년 건축된 호미곶 등대는 다른 회원국들이 신청한 등대들보다 역사는 짧으나, 건축적 특성, 보존 상태, 그리고 예술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아파트 9층 정도의 높은 높이에도 불구하고 2중 튜브 구조 설계를 적용해 지진과 해풍에도 손상되지 않고 옛 모습을 그대로 유지하고 있으며, 고대 그리스 신전 양식의 정교한 박공지붕과 오얏꽃 문양 천장 장식으로 예술성 또한 높다.

국제항로표지협회(IALA)는 올해 6월 덴마크에서 열리는 제75회 이사회에서 호미곶 등대올해의 세계등대유산으로 공식 발표하고 누리집(www.iala-aism.org) 등을 통해 후속 홍보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해양수산부는 경상북도 포항시에서 제4회 세계항로표지의 날(71) 기념식, 등대문화유산 세미나 등 세계등대유산 선정을 축하하는 기념행사를 개최하고, 7월 재개관하는 등대박물관 등을 활용해 특별전시회, 등대문화유산 탐방 및 교육, ‘등대 도장 찍기 여행시즌 3(재미있는 등대) 등 다양한 체험행사도 추진할 계획이다.

정태성 해양수산부 해사안전국장은 등대는 과거부터 현재까지 선박의 안전운항을 위한 이정표가 되고 있으며, 건설 당시의 최신 기술이 집약된 건축물이자 아름다운 경관을 보유하고 있는 등 문화적 가치 또한 높다.”라며, 이번 호미곶 등대의 세계등대유산 선정을 계기로 우리 등대의 아름다움과그 가치를 국내외에 적극적으로 알리는 한편, 해양문화관광자원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IALA 올해의 세계등대유산 현황

연도

등대명(국가명)

개요

비고

2019

 



코르두앙등대

(프랑스)

· 16C 말 설치, 1724년 재건, 1790년 증축(60m)

·프랑스에서 가장 오래된 등대

 

·1823년 세계 최초로 프레넬렌즈를 설치하여 현재까지 운영

 

·UNESCO 세계 문화유산 지정(2021)

 

2020

 



산토 안토니오 다 바라 등대

(브라질)

· 1697년 설치, 1839년 재건(현재)

· 브라질, 아메리카,남반구 해안에서 운영 중인 가장 오래된 등대

·17C 아프리카유럽행 항해선박에게가장중요한 항구인 살바도르의 상징

 

2021

 



케이프 바이런 등대(호주)

· 1901년 설치

· 등대와 함께 해양문화 복합건물(해양박물관, 기념품 판매점, 숙박시설 등) 운영 중

· 프리캐스트 콘크리트 블록 사용

·호주에서 가장 유명하고 방문객(50만명)이 많은 등대

 

2022

 

호미곶 등대(대한민국)

· 1908년 설치

·벽돌 조적 구조 중 가장 높은 등대(26.4m)이나 독특한 건축형식으로 지진피해 없음

·문화재로 지정하여 원형 보존 및 현재까지 운영 중

·대규모 등대박물관을 설치하여 교육 및 문화행사 진행 활발(방문객 100만명)

 




호미곶 등대 사진

 
호미곶 등대 전경사진
 
호미곶 등대 전경사진
 


호미곶 등대 이미지

기사입력: 2022/03/22 [17:19]  최종편집: ⓒ safekoreanew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호미곶 등대 ] 호미곶 등대 ‘올해의 세계 등대유산’으로 선정 박찬우 기자 2022/03/2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본 기사  
2023년도부터 소방공무원 채용시험 바뀐다 / 박찬우 기자
소방시설 점검 결과보고서 제출기간 개선한다 / 박찬우 기자
2022년 초중고 학생 교육급여와 교육비, 지금 신청하세요! / 장택승 기자
국민권익위, “아파트 다용도실 에어컨 실외기 열기로 인한 화재 우려” 집단민원 조정 착수 / 박찬우 기자
자동확산소화기의 실체도 모르는 소방당국 / 박찬우 기자
㈜에센루, 영·유아용 치아발육기 환불조치(리콜) 실시 / 세이프코리아뉴스
반복되는 전동킥보드 배터리 폭발사고, 예방책은? / 세이프코리아뉴스
허위 과대광고 행위 떴다방, 의료기기 체험방 등 35곳 적발 / 김쥬니 기자
경기 수원소방서, 경기도 화재감식 경연대회 ‘최우수상’ 영예 / 경기수원 김강룡 기자
첨벙, 캠핑, 건강, 사진 등 주제별 ‘여름 섬’으로 특별한 휴가 떠나요 / 박찬우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함께하는사람들광고/제휴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강원도 양양군 양양읍 임천 2길 13-1 세이프코리아뉴스 ㅣ 대표전화 : 1577-5110
사업자등록번호 209-12-45723 ㅣ 등록번호 : 강원, 아 00272 ㅣ 등록일 : 2008년 4월 21일 ㅣ 발행겸 편집인 : 박찬우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찬우
Copyright ⓒ 2008 SafeKorea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