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건, 사고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에 추가   편집 2021.04.13 [16:29]
종합   폐쇄 회로   국가별 안전정보   경기 종합뉴스
HOME > 종합 > 종합
공기호흡기 면체 성능개선, 현장대원 의견 적극 수렴
소방청, 소방산업기술원, 제조사 등 참여 성능개선 전담팀 운영
박찬우 기자

소방청은 공기호흡기 등 개인보호장비에 대해 현장대원의 불편사항과 개선의견을 적극 수렴하기 위해 공기호흡기 면체 성능개선 전담팀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서울, 경기소방학교에서 교육용으로 사용하는 공기호흡기면체 내부에서 땀 등으로 수분이 발생해 공기 공급밸브가 동결된 사례가 있었다. 해당 공기호흡기 면체 전량은 4월말 까지 리콜 진행 중에 있다.

 

       공기호흡기 면체 최근 리콜 사례

 

 

 

- 면체 수분발생으로 공급밸브 동결 : 서울소방학교(20.12.10.), 경기소방학교(20.12.24.)


면체(SCA 550X, 550T) 개선 카트리지 20,193개 중 14,445개 교체 완료(71%) / `21.4월말 조치 완료 예정


특히
, 이 과정에서 리콜이 완료된 면체에 대해서도 추가적인 불편사항이 제기되었으나, 제조사는 각종 시험을 통해 표준규격에 적합한 것을 확인하였다.


이에 소방청은 공기호흡기 면체가 표준규격 기준에 적합하더라도 화재 등 각종 재난현장에서 대원들의 활동에 조금이라도 불편함이 없도록 전담팀을 운영하게 된 것이다.


전담팀은 소방청, 국립소방연구원, 소방산업기술원, ·도 소방본부, 제조사 등으로 구성되었으며 현장의 불편·개선사항을 수렴해 그 결과를 제조사에 전달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지난 41일 전담팀 첫 회의를 개최하였고 시·도 소방본부에서 추가적인 의견을 수렴해 4월 중순경 2차 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다. 제조사는 1차적인 개선안을 마련해 2차 회의에 참석하기로 했으며 불편사항 개선을 위해 홈페이지 내 고객 소통창구도 마련했다.


또한 소방산업기술원은 현장대원 의견과 제조사의 성능개선 계획을 반영한 표준규격 개정을 검토하고, 국립소방연구원은 성능개선에 관한 전문적인 자문을 제공할 예정이다.


소방청 박진수 장비기획과장은 제품 불량이 아니더라도 대원들이 느끼는 불편사항을 적극적으로 개선하겠다고 하면서, 전담팀 운영으로 현장의 목소리가 장비의 성능개선으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1/04/07 [14:25]  최종편집: ⓒ safekoreanew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공기호흡기] 공기호흡기 면체 성능개선, 현장대원 의견 적극 수렴 박찬우 기자 2021/04/0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본 기사  
CO2소화기 사용에 대한 적응성 오해와 부적정한 장소 사용 / 이택구 소방기술사
소방ㆍ안전 전문가들 국토교통부 규탄 성명 발표 / 박찬우 기자
허위성적서 발급에 대한 강력한 조치로 시험인증 신뢰성 강화한다 / 세이프코리아뉴스
‘신장암’ 투병 소방공무원, 공무상 재해 첫 인정 / 박찬우 기자
청정소화약제로 공급된 소화기, 알고 보니 독성물질 / 박찬우 기자
자동확산소화기의 실체도 모르는 소방당국 / 박찬우 기자
교과부, 연구실 안전표어․포스터 공모결과 발표 / 문기환 기자
한국소방산업기술원 - 맹동면행정복지센터 2021년도 안전한 지역사회를 위한 사회공헌활동 실시 / 세이프코리아뉴스
어르신 속이는 떴다방, 의료기기 체험방 등 42곳 적발 / 김쥬니 기자
이젠 방화댐퍼의 작동방식 제대로 하자 / 이택구 소방기술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광고/제휴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서울특별시 성북구 성북로 23길 25-21. 1층 세이프코리아뉴스 ㅣ 대표전화 : 1577-5110
사업자등록번호 209-12-45723 ㅣ 등록번호 : 서울아-00557 ㅣ 등록일 : 2008년 4월 21일 ㅣ 발행겸 편집인 : 박찬우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찬우
Copyright ⓒ 2008 SafeKorea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