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건, 사고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에 추가   편집 2020.08.14 [00:03]
종합   폐쇄 회로   국가별 안전정보   경기 종합뉴스
HOME > 종합 > 종합
우리나라 최초의 소방헬기 이름은 ‘까치’
소방청, 한국 최초의 소방항공대 설치 역사에 관한 이야기 발굴해 공개
박찬우 기자

소방청은 문화재청이 주관하고 있는 근대 소방유물 목록화 사업과 관련해 그동안 잘 알려지지 않았던 우리나라 최초의 소방헬리콥터 도입과 소방항공대 창설의 역사적 배경을 찾아 공개했다.


우리나라 최초의 소방항공대는 서울특별시에 설치되었다.

1983
4월에서울특별시 항공대 설치 조례를 제정했지만 실제 소방헬기를 도입하여 운항하기 시작한 것은 197912월부터이다.

서울시가 전용 소방헬기를 도입하게 된 배경에는 매우 가슴 아픈 사고가 있었다.


1970년대 서울은 도시개발이 급속히 진행되면서 고층건물이 크게 늘어났지만 소방력 확보는 그에 미치지 못했다.

1971
1225일 발생한 대연각호텔 화재로 163명이 사망했고, 1974113일 대왕코너 화재로 88명이 사망하는 참사가 있었다.

그때마다 고층빌딩 소방시설의 개선과 고가사다리차 도입과 같은 소방력 보강의 필요성이 주장되었지만 획기적인 변화는 없었다.

소방차 구입에 차관을 도입해야 할 만큼 힘겨운 시절이었기 때문에 전용 소방헬기의 도입은 거론조차 되지 못했다.


그러던 중 일요일이던 1979422일 서울 충무로에 소재한 라이온스호텔에서 내부 개조 작업 중에 화재가 발생해 투숙객 5명이 사망하고 28명이 부상을 당하는 참사가 일어났다.

더욱 안타깝고 충격적인 것은
3명은 대피하다가 연기에 질식해 사망했으나 옥상으로 대피했다가 육군 소속 UH1 헬리콥터로 구조되던 2명의 여성은 밧줄을 놓치는 바람에 1백여m 상공에서 추락해 사망한 것이다.


이에 따라 서울시는 사고 20일 뒤인 510대형화재예방종합대책을 수립해 발표하면서 항공구조 대책도 내놓았다.

서울 시내 31개 고층건물에 헬기착륙장을 설치하고 전용 헬기 2대를 도입하여 항공소방대를 창설하겠다고 발표했다.


그리고 6월 한 달 동안 시내 전 관광호텔 종업원을 대상으로 소방훈련을 했고, 7월에는 공군의 협조를 받아 소방대원들에게 공수훈련, 구조망 활용 인명구조훈련 및 인명구조 출동 비행훈련도 실시했다.

그리고 드디어 12월초에는 우리나라 최초로 미국 휴즈사 제작의 소방헬기 2대를 도입하게 되었다. 기종은 당시 일반 국민들이 흔히 잠자리 비행기라고 부르던 민수용 ‘500MD’* 기종이었다.

한 대는 면허생산을 하는 대한항공에 발주해 15천만원**의 예산으로 제작하였고, 나머지 한 대는 한국화재보험협회가 기증했다.

이 헬기는 도입하면서 바로 기명(機名)을 정했는데 까치 1까치 2로 명명***했다.


* 500MD 제원


- 제작 : 미국 휴즈사(현 보잉)


- 중량 : 673kg


- 넓이 : 8.05m (블레이드 포함)


- 길이 : 9.39m


- 높이 : 2.65m


- 최고속도 : 280km/h


- 항속거리 : 509km


** 당시 15천만 원은 국산 대형 소방차 7대 정도의 가격과 비슷했음

 

*** 소방헬기 명명법 : 요즘에는 모든 시도가 소방헬기를 운항하게 되면서 지역명과 번호를 붙여서 부르고 있다(서울 1호기, 서울 2호기 등)


현재 서울보라매시민안전체험관 옥외에 전시 중인 모습


 
 

 

이 헬기에는 인양줄(호이스트)과 인명구조낭을 장착했고 주요임무는 인명구조, 소화약제 공중살포, 사이렌을 이용한 공중통제, 서치라이트 활용 수색, 공중방역과 산림방제, 홍수지역 정찰 및 구조, 공중 교통통제 등 다양했다.


이후 항공방제 작업 중이던 한 대는 1996831일 서울 성동구 군자동 장안빗물펌프장 앞 중랑천변에 추락해 반파되면서 폐기처분했다.

나머지 한 대는 2005630일까지 3,091회의 출동을 통해 2,983시간 45분간 비행하면서 942명의 인명을 구조하는 등 25년간 활약을 하다가 200584()11시에 항공대원들의 거수 경례를 받으며 퇴역해 현재는 서울보라매시민안전체험관 야외에 전시되어 있다.


정문호 소방청장은 소방의 모든 사건이나 유물 하나하나가 많은 이야기를 담고 있는 만큼 역사를 통해서 소중한 교훈을 얻을 수 있다고 말하고, 유물과 이야기 발굴 사업을 계속하는 한편 국립소방박물관 설립 추진과 더불어 중요한 유물은 근대문화재로 등록될 수 있도록 문화재청 등 관계기관과 긴밀하게 협조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전국에는 소방청 중앙119구조본부 소속 헬기 5대를 비롯해 시도 소방본부 소속 26대 등 총 31대의 소방헬기를 운용하고 있다.

기사입력: 2020/07/24 [14:42]  최종편집: ⓒ safekoreanew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최초의 소방헬기 ] 우리나라 최초의 소방헬기 이름은 ‘까치’ 박찬우 기자 2020/07/2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본 기사  
안전보건공단, 화재‧폭발 예방설비 비용 100% 지원 / 세이프코리아뉴스
구강위생에 사용하는 의약외품 바르게 알고 사용하세요! / 김쥬니 기자
일회용 점안제, 한번만 사용하고 버리세요! / 김쥬니 기자
어르신 속이는 떴다방, 의료기기 체험방 등 42곳 적발 / 김쥬니 기자
소방공무원 근속승진 소방경까지 확대 및 근속승진 소요년수 단축 / 박찬우 기자
허위 과대광고 행위 떴다방, 의료기기 체험방 등 35곳 적발 / 김쥬니 기자
소방청, 소방복합치유센터(가칭) 건축설계 공모 / 박찬우 기자
CO2소화기 사용에 대한 적응성 오해와 부적정한 장소 사용 / 이택구 소방기술사
한국소방안전원, 2020년 소방안전장학생 선발 안내 / 세이프코리아뉴스
청정소화약제로 공급된 소화기, 알고 보니 독성물질 / 박찬우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보호정책광고/제휴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서울특별시 성북구 성북로 23길 25-21. 1층 세이프코리아뉴스 ㅣ 대표전화 : 1577-5110
사업자등록번호 209-12-45723 ㅣ 등록번호 : 서울아-00557 ㅣ 등록일 : 2008년 4월 21일 ㅣ 발행겸 편집인 : 박찬우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찬우
Copyright ⓒ 2008 SafeKorea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