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건, 사고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에 추가   편집 2020.07.12 [08:06]
종합   폐쇄 회로   국가별 안전정보   경기 종합뉴스
HOME > 종합 > 종합
가로등ㆍ보안등만 설치해도 범죄가 16%로 줄어든다
경찰청ㆍ건축도시공간연구소 공동연구성과 발표
박찬우 기자

경찰청ㆍ건축도시공간연구소(소장 박소현)는 올해 공동으로 진행범죄예방 환경조성(CPTED*)시설기법 효과성 분석 연구의 결과를 발표하였다.


* Crime Prevention Through Environmental Design(범죄예방 환경설계)


이번 공동연구는 양 기관이, 지난 9월 체결한 범죄로 부터 안전한 생활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추진되었다.


* 범죄예방 환경조성 정책ㆍ연구를 공동으로 추진하기 위한 업무협약(’19. 9. 18.)


그간 범죄예방 환경설계 사업에서 가장 많이 활용된 범죄예방시설(폐쇄회로 텔레비전(CCTV), 비상벨, 조명 등)이 실제로 어떠한 범죄 예방효과가 있는지를 검증하기 위한 연구를 진행하였다.


연구결과, 골목길 등 공동 생활공간에서는 조명(가로등ㆍ보안등)과 폐쇄회로 텔레비전(CCTV), 공동주택 등 건축물 내외 공간에서는 공동현관 잠금장치(도어락)와 같은 출입통제장치가 가장 범죄 예방효과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조명이 설치된 가로(街路) 공간에서는 야간에 발생하는 강ㆍ절도 등 5대 범죄가 약 16%, 주취 소란ㆍ청소년 비행 등의 무질서 관련 112 신고가 4.5% 감소하였다. 폐쇄회로 텔레비전(CCTV)이 설치된 곳에서는 감시범위(100m)안에서 야간에 발생하는 5대 범죄가 약 11% 감소하는 효과를 보였다.


또한, 다세대ㆍ원룸 등 공동주택 건물의 1층 현관에 공동현관 잠금장치(도어락)가 설치된 경우, 그렇지 않은 건물과 비교하여 범죄가 약 43% 감소하는 효과를 보였다.


반면, 최근 범죄예방 환경개선 사업에서 가장 많이 사용되는 비상벨ㆍ반사경ㆍ거울(미러시트)ㆍ벽화 등의 시설은 범죄나 112 신고의 감소 효과가 나타나지 않았다.


다만, 이와 같은 시설은 범죄 자체의 감소보다 주민의 범죄 불안감 해소에 주된 목적이 있기에 범죄 예방효과가 없다고 단정할 수는 없으므로, 양 기관은 앞으로 후속 연구를 통해 이와 같은 시설의 범죄 예방효과를 입증해나갈 계획이다.


박소현 건축도시공간연구소장이번 연구는 각 방범시설의 예방효과를 세밀히 분석했다는 점에서 세계적으로도 사례가 드문 연구로 학문적 의의가 크며, 이를 통해 우리 국민이 범죄부터 더욱 안전하게 살 수 있는 기반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


민갑룡 경찰청장이번 연구는 최근 지방자치단체를 중심으로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는 셉테드(CPTED)가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생각한다.”라며 앞으로도 우리 지역사회와 함께 과학적 분석에 바탕을 둔 치안정책으로 안전한 사회를 만들어가는 데 앞장서겠다라고 밝혔다.

기사입력: 2020/01/08 [17:41]  최종편집: ⓒ safekoreanew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범죄예방 환경조성] 가로등ㆍ보안등만 설치해도 범죄가 16%로 줄어든다 박찬우 기자 2020/01/0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본 기사  
위험물안전관리자 선임기준이 바뀐다 / 박찬우 기자
어르신 속이는 떴다방, 의료기기 체험방 등 42곳 적발 / 김쥬니 기자
식약청! 해외인터넷 판매 성기능개선 제품 주의 경보! / 박찬우 기자
식약처, 보건용마스크 허위‧과대광고 점검결과 발표 / 김쥬니 기자
구강위생에 사용하는 의약외품 바르게 알고 사용하세요! / 김쥬니 기자
일회용 점안제, 한번만 사용하고 버리세요! / 김쥬니 기자
KFI, 제5회 소방산업 우수 디자인 공모전 시상식 개최 / 세이프코리아뉴스
대규모 복합건축물, 제연설비 중 유입공기배출댐퍼 소방법 무시하고 설치 / 박찬우 기자
청정소화약제로 공급된 소화기, 알고 보니 독성물질 / 박찬우 기자
가짜 마스크 10만 개, 지자체 납품 직전 적발 / 세이프코리아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보호정책광고/제휴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서울특별시 성북구 성북로 23길 25-21. 1층 세이프코리아뉴스 ㅣ 대표전화 : 1577-5110
사업자등록번호 209-12-45723 ㅣ 등록번호 : 서울아-00557 ㅣ 등록일 : 2008년 4월 21일 ㅣ 발행겸 편집인 : 박찬우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찬우
Copyright ⓒ 2008 SafeKorea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