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건, 사고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에 추가   편집 2019.03.26 [09:03]
칼럼   학술   오피니언   시민기자   Trend / Issue   자유게시판   서울   부산   인천   대전   대구   광주   울산   경기   강원   충북   충남   전북   전남   경북   경남   제주   창원
HOME > 포럼 > 전북
전북 완주군민 생명재산 보호할 완주소방서 본격 가동
완주소방서 신설로 도내 11개 소방서, 전북도 소방안전사각지대 해소에 노력
전북 정보나 기자

전북도는 12814시 전북 완주군 삼례읍에 위치한 완주소방서에서 송하진 도지사를 비롯해 송성환 전라북도의회 의장, 국주영은 행정자치위원장, 마재윤 소방본부장, 박성일 완주군수, 안호영 국회의원, 유관기관장과 의용소방대장 등 주요 인사와 주민, 관계자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설된 완주소방서의 힘찬 출발을 응원했다.

개서식은 1부 행사로 유우종 완주소방서장의 경과보고를 시작으로 <관서기 수여><유공자 표창><도지사 인사말><축사><폐회선언> 순으로 진행됐으며, 2부 행사에는 <테이프커팅><기념식수><청사순시>를 마지막으로 마무리 되었다.


완주소방서는 도비 96억 원이 투입돼 지난 1711월 착공됐으며 6,600부지에 연면적 2,893(지하1층 지상3) 규모로 건축됐다.


조직구성으로는 소방행정과, 방호구조과, 현장대응단 등 218팀으로 구성됐으며 출동부서는 119구조대 1개소, 119안전센터 4개소, 119지역대 4개소로 편성됐다. 특히 인명구조를 전담하는 119구조대가 완주군에 편성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소방인력으로는 소방공무원 183명과 의용소방대 680, 공무직 1명 등 184명으로 소방장비는 펌프차 8, 구급차 7, 물탱크차 2, 사다리차 1, 화학차 1, 구조차 2, 지휘차 1, 기타차량 8대 등이다.


한편 완주소방서는 94천여 군민의 숙원사업으로서 혁신도시와 삼봉신도시, 복합행정타운 등 외형적 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완주군에 반드시 필요한 시설이다.


그동안 완주지역만을 전담하는 소방서가 없어 효과적인 소방업무수행에 대한 우려가 있었으나 이번 완주소방서를 중심으로 군민과 기업체에 고품질 소방안전 서비스를 신속히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송하진 전라북도지사는 안전은 민선7기 도정에서도 중요한 과제라며 이번 완주소방서 신설을 비롯해 응급의료 취약지역에 구급차 배치확대, 긴급출동 골든타임 확보 등 안전사각지대 해소와 도민이 체감하는 더욱더 안전하고 살기 좋은 전북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9/01/25 [16:53]  최종편집: ⓒ safekoreanew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완주소방서] 전북 완주군민 생명재산 보호할 완주소방서 본격 가동 전북 정보나 기자 2019/01/25/
[완주소방서] 전북 완주소방서 개청준비 완료! 신규 소방공무원 142명 임용 전북 정보나 기자 2019/01/19/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본 기사  
어르신 속이는 떴다방, 의료기기 체험방 등 42곳 적발 / 김쥬니 기자
식약처, 보건용마스크 허위‧과대광고 점검결과 발표 / 김쥬니 기자
허위 과대광고 행위 떴다방, 의료기기 체험방 등 35곳 적발 / 김쥬니 기자
일회용 점안제, 한번만 사용하고 버리세요! / 김쥬니 기자
봄철 미세먼지 줄이기…전국에서 차량 배출가스 집중단속 / 이학면 기자
구강위생에 사용하는 의약외품 바르게 알고 사용하세요! / 김쥬니 기자
65세 이상 틀니·인플란트 건강보험 적용 등 보장성 확대 / 김쥬니 기자
청정소화약제로 공급된 소화기, 알고 보니 독성물질 / 박찬우 기자
소방배관 내진설비 4방향 버팀대 설치 위치에 대한 심각성 / 이택구 한국화재소방학회 부회장
여권 유효기간 만료일 6개월 전에 미리 안내, 소방공사 감리자 지정기준 개선 / 박찬우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함께 하는 사람들광고/제휴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서울특별시 성북구 성북로 23길 25-21. 1층 세이프코리아뉴스 ㅣ 대표전화 : 1577-5110
사업자등록번호 209-12-45723 ㅣ 등록번호 : 서울아-00557 ㅣ 등록일 : 2008년 4월 21일 ㅣ 발행겸 편집인 : 박찬우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찬우
Copyright ⓒ 2008 SafeKorea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