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건, 사고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에 추가   편집 2019.05.22 [19:05]
칼럼   학술   오피니언   시민기자   Trend / Issue   자유게시판   서울   부산   인천   대전   대구   광주   울산   경기   강원   충북   충남   전북   전남   경북   경남   제주   창원
HOME > 포럼 > 칼럼
릭 레스콜라(Rick Rescorla)가 주는 교훈
재난에 대처하는 소방의 다짐
조종묵 소방청장
▲ 조종묵 소방청장    
얼마 전 방송 프로그램에 ‘911을 예견한 남자’라는 사연이 소개되었다.

뉴욕 국제무역센터(쌍둥이 건물)에 입주한 모건스탠리의 보안책임자인 릭 레스콜라(Rick Rescorla)가 평소 테러위험을 대비해 온 결과 911테러 당시 2687명의 임직원과 250명의 방문객 목숨을 구한 사연이었다.

 

그는 자신이 근무하는 국제무역센터가 미국을 대표하는 건물이기 때문에 테러의 대상이 될 가능성이 크다는 생각을 했다.

재난대비 매뉴얼을 만들고 직원들을 대상으로 대피훈련도 했다.


일부 직원들은 못마땅해 했지만 이에 굴하지 않고 재난대비 훈련을 지속해나갔다.

이러한 훈련 덕분에 테러 당시 건물이 무너지기 전 직원들은 대부분 밖으로 대피할 수 있었다.


이 이야기는 귀찮고 불편하다고만 여길 수 있는 재난대비 훈련을 관리자의 의지로 실천함으로써 수많은 사람들의 목숨을 살릴 수 있었다는 소중한 교훈을 주고 있다.


우리 주변에는 단순한 안전사고부터 재난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형태의 위험이 곳곳에 도사리고 있다.

이와 같은 위험은 예방이 최선의 방법이다.

그러나 지진을 비롯한 자연재난은 물론 작은 부주의로 인한 화재사고 등을 막아낸다는 것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니다.


재난을 대비하는 훈련, 재난발생 시 신속하고 적절한 대응, 이를 위한 법과 제도의 개선 등이 필요하다.

헌법 제34조에서 ‘국가는 재해를 예방하고 그 위험으로부터 국민을 보호하기 위하여 노력하여야 한다’라고 규정한 것도 이러한 이유일 것이다.


최근 발생한 제천과 밀양의 화재참사를 계기로 정부는 더 이상 대형화재로 인해 국민의 생명이 위협받지 않도록 화재안전에 대한 근본적인 개혁방안을 마련 중에 있다.

앞으로 화재안전에 대한 현황부터 철저히 진단해 법과 제도를 바꾸고 그 시행 과정까지 철저하게 관리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별도로 소방청에서는 육상 재난대응 총괄기관으로서 재난대응시스템 개선을 위한 새로운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부터 24시간 재난상황을 모니터링하고 상황발생시 신속한 출동과 유관기관 지원 등 재난대응의 컨트롤타워 기능을 수행할 소방청 지휘작전실을 운영하고 있다.

시·도에서 자체대응이 어려운 재난상황을 가정한 국가차원의 재난대비 훈련도 처음 실시될 예정이다.


소방력 출동방식도 개선된다. 재난상황에 따라 인력과 장비를 단계적으로 추가하는 상향식(Bottom-Up) 출동방식에서 인명피해가 우려되는 경우 초기부터 심각상황으로 설정하고 소방인력과 장비를 집중 투입하는 하향식(Top-Down) 출동방식으로 운영한다.


소방서장 등 현장지휘관에 대한 교육훈련도 강화한다.

재난현장에서는 지휘관의 역량에 따라 재난대응의 성패가 판가름 나는 경우가 많다.

이에 따라 전국 8개 권역에 첨단시뮬레이션 시설을 갖춘 지휘역량강화센터를 설치해 현장에 강한 지휘관을 양성할 계획이다.


지역 재난대응 기관 간 협업체계도 강화된다.

실무자 중심이던 유관기관 협력체계를 소방서장과 재난관련 기관장으로 격상, 의사결정의 신속성과 실효성을 담보할 수 있게 되었다.

또 유관기관에서 보유하고 있는 인력과 장비 현황을 조사하는 수준에 그쳤던 긴급구조 지원기관 평가를 전문가가 참여해 지원능력을 종합적으로 평가하고 그 결과도 공개할 계획이다.


재난에 대비하며 훈련현장에서 흘리는 땀만이 재난으로부터 국민들을 안전하게 지켜낼 수 있을 것이다.

재난에 대비하고 준비하는 것이 불편하고 귀찮을지 모르지만 모건스탠리의 보안책임자인 릭 레스콜라가 보여준 유비무환의 교훈을 절대 잊지 않을 것이다.

이것만이 재난에 대처하는 소방의 다짐이며 국민들께 드리는 약속이다.

기사입력: 2018/03/14 [23:11]  최종편집: ⓒ safekoreanew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재난에 대처하는 소방의 다짐] 릭 레스콜라(Rick Rescorla)가 주는 교훈 조종묵 소방청장 2018/03/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본 기사  
어르신 속이는 떴다방, 의료기기 체험방 등 42곳 적발 / 김쥬니 기자
해외에서 휴대폰 분실 시 이렇게 대처하세요! / 세이프코리아뉴스
일회용 점안제, 한번만 사용하고 버리세요! / 김쥬니 기자
허위 과대광고 행위 떴다방, 의료기기 체험방 등 35곳 적발 / 김쥬니 기자
구강위생에 사용하는 의약외품 바르게 알고 사용하세요! / 김쥬니 기자
청정소화약제로 공급된 소화기, 알고 보니 독성물질 / 박찬우 기자
여권 유효기간 만료일 6개월 전에 미리 안내, 소방공사 감리자 지정기준 개선 / 박찬우 기자
소방배관 내진설비 4방향 버팀대 설치 위치에 대한 심각성 / 이택구 한국화재소방학회 부회장
65세 이상 틀니·인플란트 건강보험 적용 등 보장성 확대 / 김쥬니 기자
건강기능식품의 기능성내용, 일일섭취량을 확인하세요! / 세이프코리아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보호정책광고/제휴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서울특별시 성북구 성북로 23길 25-21. 1층 세이프코리아뉴스 ㅣ 대표전화 : 1577-5110
사업자등록번호 209-12-45723 ㅣ 등록번호 : 서울아-00557 ㅣ 등록일 : 2008년 4월 21일 ㅣ 발행겸 편집인 : 박찬우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찬우
Copyright ⓒ 2008 SafeKorea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